안전운행투쟁이 진행되면서 본사는 열차의 지연을 막기위해  신촌, 서울, 용산역에 반복열차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근무기준까지 위반하면서 본사 마음대로 단행기관차의 수색발차시간을 변경할 수는 없지요. 아래는 단협위반행위를 중지할 것을 요구하는 공문입니다.


Posted by 서기지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